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사이드 메뉴로 바로가기

통합검색 전체메뉴
안전이슈 보도자료
SNS 공유하기 트위터에 콘텐츠 등록하기 페이스북에 콘텐츠 등록하기 카카오톡 콘텐츠 등록하기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입술용 화장품에 사용되는 타르색소 기준 강화해야
출처 식의약안전팀
품목 기타물품
조회수 198
게시일 2020.04.02
입술용 화장품에 사용되는 타르색소 기준 강화해야
-타르색소 전성분 표시방법도 개선 필요-

최근 1인 방송 등 대중매체의 영향으로 화장품을 접하는 연령대가 점차 낮아지고 있다. 특히 입술용 화장품은 청소년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색조화장품으로 전문매장이나 로드숍 등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고, 제품 특성 상 섭취 가능성이 높아 이에 포함된 유해물질에 대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입술용 화장품 625개* 제품의 타르색소 사용실태 및 20개**제품의 중금속(납·카드뮴·안티몬·크롬) 함량 등을 조사한 결과, 안전 기준에는 모두 적합했으나 피부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는 일부 색소가 사용되고 있어 타르색소 기준 강화 및 전성분 표시방법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공정거래위원회 가맹점순 상위 화장품 업체(8개)·종합소매 업체(2개)의 온라인몰, 오픈마켓(6개)에서 판매순위 상위 제품 선정
** 오픈마켓(6개) 및 종합소매 업체(2개) 온라인몰의 판매순위 상위 제품 선정(일반용 15개, 어린이용 5개)


□ 625개 제품 중 98.4%가 타르색소 사용, 일부는 미국에서 금지된 타르색소 쓰기도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625개 입술용 화장품의 타르색소 사용실태를 분석한 결과 615개 제품(98.4%)이 총 20종의 타르색소를 사용하고 있었다. 615개 제품은 평균 3종(최소 1종, 최대 17종)의 타르색소를 사용했고, 적색202호(66.2%), 적색104호의(1)(53.7%), 황색5호(51.7%), 황색4호(43.3%) 등의 사용빈도가 높았다.
적색202호는 입술염 등 피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도 입술용 화장품에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었다. 또한 조사대상의 절반 정도에 사용되고 있는 황색4호ㆍ황색5호는 두드러기 등의 피부 알레르기 반응이나 천식,호흡곤란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일부 제품에서 사용이 확인된 적색2호ㆍ적색102호의 경우 미국에서는 식품ㆍ화장품 등에 사용이 금지되어 있으나, 국내에서는 내복용 의약품ㆍ구강제제 및 영유아ㆍ만 13세 이하 어린이 화장품 이외에는 사용이 가능한 실정이다. 등색205호의 경우 국내외에서 식품에의 사용이 금지되어 있고, 화장품에의 사용은 미국에서는 일반 화장품에서의 사용이 금지되어 있으나 우리나라는 눈 주위 화장품에만 제한적으로 사용이 금지되어 있어 안전성 우려가 존재한다.
입술용 화장품은 어린이나 청소년도 전문매장이나 로드숍에서 쉽게 제품을 구입할 수 있고 섭취 가능성도 높기 때문에, 적색2호ㆍ적색102호ㆍ등색 205호 등 안전성 우려가 있는 타르색소는 사용을 제한할 필요가 있다.

□ 20개 제품 모두 중금속은 검출되지 않았으나, 3개 제품이 표시 부적합
조사대상 20개 제품의 중금속 함량 및 표시실태를 조사한 결과, 전 제품에서 납, 카드뮴, 안티몬, 크롬은 검출되지 않아 안전 기준에 적합했다. 그러나 20개 중 3개 제품(15%)이 제조번호나 사용기한, 한글표시 등을 누락하여 '화장품법'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했다.

□ 10ml(g) 이하 소용량 화장품의 전성분 표시 개선 필요
한편, 대부분의 입술용 화장품은 내용량이 10㎖(g) 이하이므로 포장에 전성분을 표시할 의무가 없으나, 소비자가 제품 선택 시 안전성 우려가 있는 타르색소 등의 포함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첨부문서·QR코드 등을 통해 전성분을 표시하는 개선 방안 마련이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는 ▲제품의 표시개선을 권고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입술용 화장품에 대한 일부 타르색소의 사용제한 검토 ▲입술용 화장품의 표시에 대한 관리ㆍ감독 강화 및 전성분의 표시 개선 방안 마련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안전팀 김제란 팀 장 (043-880-5841)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안전팀 배수현 조사관 (043-880-5846)

 

파일 200401_입술용 화장품 안전실태_보도자료.pdf200401_입술용 화장품 안전실태_보도자료.pdf


총 게시물 936 페이지 2 / 94
게시물 검색
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출처 게시일 조회수
926 의약품흡수유도피부자극기 유사제품, 관리 사각지대에 있어 식의약안전팀 2020.07.03 89
925 각질제거제의 사용법 및 주의사항 준수 필요 위해예방팀 2020.06.26 142
924 블루투스스피커, 음향품질·연속 재생시간 등에서 성능 차이 있어 전기전자팀 2020.06.25 127
923 일부 수입 캐릭터 연필에서 유해물질 검출돼 자발적 리콜 제품안전팀 2020.06.04 219
922 온라인 판매 새싹보리 분말식품에서 금속성 이물 및 대장균 검출 hot 위해관리팀 2020.05.27 459
921 승용스포츠 제품으로 인한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 위해예방팀 2020.05.21 206
920 사람 모양의 인형 완구에서 유해물질 검출 hot 화학환경팀 2020.05.04 676
919 한국소비자원, 인천광역시 중구와 업무협약 체결 위해예방팀 2020.04.29 209
918 인체에 사용 불가한 살균·소독제 일부가 손소독제인 것처럼 판매돼 hot 위해관리팀 2020.04.28 755
917 무더위 시작 전, 에어컨 안전점검 하세요! 위해예방팀 2020.04.27 199

만족도 조사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조사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