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사이드 메뉴로 바로가기

통합검색 전체메뉴
안전이슈 보도자료
SNS 공유하기 트위터에 콘텐츠 등록하기 페이스북에 콘텐츠 등록하기 카카오톡 콘텐츠 등록하기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일부 온라인 판매 훈제연어에서 리스테리아균 검출
출처 식의약안전팀
품목 식료품/기호품
조회수 427
게시일 2020.01.15
일부 온라인 판매 훈제연어에서 리스테리아균 검출
- 온라인 판매제품의 위생관리·감독 강화 및
표시정보 개선 필요 -

최근 1인가구와 맞벌이 가정이 증가하면서 새벽배송, 총알배송 등을 내세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식품을 구입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새벽배송(자정 전에 주문하면 다음날 아침 6~7시 전에 배송)과 일반배송을 통해 시중에서 유통·판매중인 메추리알 장조림, 훈제연어, 명란젓 등 총 30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 및 표시실태를 조사했다. 그 결과 새벽배송 일부 제품에서 리스테리아균이 검출돼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새벽배송·일반배송 각 5개사 10곳에서 판매되는 메추리알 장조림(10개), 훈제연어(10개), 명란젓(10개)

□ 훈제연어 2개 제품에서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돼
조사대상 30개 제품 중 훈제연어 2개 제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됐으며 그 중 1개 제품에서는 일반세균수도 최대 1.9×106CFU/g 수준이었다.

조사대상 30개 제품은 가열하지 않고 바로 섭취하는 제품군으로 식품의 기준 및 규격에 따라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는 검출되지 않아야 하며, 일반세균은 106CFU/g부터 부패가 진행되어 배탈·설사 등을 유발할 수 있다.

□ 새벽배송과 일반배송 위생수준 차이는 확인하기 어려워
조사대상 30개 제품의 배송형태(새벽배송 15개, 일반배송 15개)별 위생지표균 평균값을 비교한 결과 일반 세균은 새벽배송 제품이, 대장균군은 일반배송 제품에서 더 많이 검출돼 위생수준에 차이가 있다고 보기 어려웠다.
표시실태 조사에서는 30개 제품 중 6개 제품(20%)이 `식품유형', `원재료명' 등을 누락하거나 잘못 기재해 식품등의 표시기준에 부적합했다.

□ 온라인 판매식품의 위생 및 표시사항 관리·감독 강화 필요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 ▲자발적 회수·폐기 및 판매 중지, ▲제조공정·유통단계의 위생관리 강화, ▲표시사항 개선을 권고했고, 관련 업체들은 이를 수용해 조치하기로 했다.
또한,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온라인 판매식품의 위생·안전 및 표시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 안전팀 팀장 김제란(☎ 043-880-5841)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 안전팀 조사관 안지수(☎ 043-880-5846)

 

파일 191224_온라인 판매식품 안전실태_보도자료.hwp191224_온라인 판매식품 안전실태_보도자료.hwp
191224_온라인 판매식품 안전실태_보도자료.pdf191224_온라인 판매식품 안전실태_보도자료.pdf


총 게시물 945 페이지 5 / 95
게시물 검색
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출처 게시일 조회수
905 속눈썹펌제 관리방안 마련 필요 hot 식의약안전팀 2020.02.18 323
904 일부 어린이 과학교구에서 유해물질 검출돼 주의 필요 제품안전팀 2020.02.13 206
903 아파트 환기설비에 대한 소비자 인식 낮아 개선 필요 생활안전팀 2020.02.06 216
902 아몬드 많은 제품이 불포화지방산과 마그네슘 함량도 높아 식품미생물팀 2020.02.03 223
901 한국소비자원, 위생용품 사업자 정례협의체 CEO간담회 개최 위해예방팀 2020.01.31 172
900 UHD TV, 영상과 음향 등에서 성능 차이 있어 hot 전기전자팀 2020.01.30 273
899 대리운전 중 교통법규 위반 빈번해 사고 우려 높아 hot 생활안전팀 2020.01.22 687
898 한국소비자원, 가전제품 사업자 정례협의체 참여기업 간담회 개최 위해예방팀 2020.01.22 206
897 수분크림 핵심 성능인 보습력, 제품별로 차이 있어 hot 화학환경팀 2020.01.17 953
896 수입 비비탄총, 발사강도 미흡해 파괴력 증폭 유발할 수 있어 위해관리팀 2020.01.15 235

만족도 조사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조사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